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일본 공략 나섰다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일본 공략 나섰다
  • 김기성
  • 승인 2019.06.0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초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를 일본에 론칭하고 고객 사로잡기에 나섰다. 사진=LG전자

[소셜타임스=김기성 기자]

'LG 시그니처'가 일본 공략에 나섰다. 자국 브랜드 영향력이 강한 일본 시장에 초프리미엄 가전 'LG 시그니처'를 론칭했다.

LG전자는 4일 일본 도쿄 국립신미술관에서 현지 거래선, 기자, 오피니언 리더 등 약 250명을 초청해 'LG 시그니처' 출시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행사가 열린 도쿄 국립신미술관은 일본 건축의 거장 구로카와 기쇼가 설계한 미술관은 그 자체만으로 하나의 예술작품으로 평가받는다.

LG전자는 '미니멀리즘을 통한 본질의 미학'을 주제로 'LG 시그니처 갤러리'를 조성해 제품을 전시했다. 특히 이탈리아 사진작가인 델피노 시스토 레그나니가 'LG 시그니처'의 미니멀리즘 디자인, 핵심기술을 표현한 사진 작품도 함께 전시했다.

이날 행사에서 일본을 대표하는 영화감독, 요리사, 아나운서 등 각계 유명 인사들이 참석해 제품 사용 경험담을 공유하기도 했다.

일본은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고 자국 브랜드의 영향력이 강한 시장이다. LG전자는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출시를 계기로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서 지배력을 한층 높인다는 계획이다. 일본에 출시한 'LG 시그니처'는 올레드 TV, 세탁기, 냉장고 등이다.

앞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와 LG 시그니처 세탁기는 지난해 일본 최고 권위의 디자인 상인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LG 시그니처'는 ▲기술 혁신으로 이룬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지금까지 경험해보지 못한 직관적인 사용성을 갖춘 초프리미엄 가전이다.

LG전자가 지금까지 선보인 'LG 시그니처' 라인업은 올레드 TV, 냉장고, 세탁기, 가습공기청정기, 에어컨,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와인셀러, 건조기 등이다.

LG전자 일본법인장 이영채 상무는 "압도적인 성능과 정제된 디자인을 갖춘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일본 프리미엄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내 고객들은 LG 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강서본점 등에서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를 체험해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