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 온라인수출기업 물류 배송비 최대 80% 지원
중소 온라인수출기업 물류 배송비 최대 80% 지원
  • 채동하
  • 승인 2019.06.24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올해 첫 온라인 수출 중소기업에 물류 배송비를 최대 80%까지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배송비 할인과 물류창고 비용 지원을 위한 '2019년도 온라인수출 공동물류 사업'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사업 공고문을 24일 낸다. 사업기 간은 7월부터 12월 (지원내용별 지원기간 상이)까지다.

중기부는 온라인수출 중소기업의 수출 물량을 모아 배송비를 낮추고, 국내외 물류창고를 저렴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이번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을 총괄 운영ㆍ관리기관으로 선정하고 4개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및 5개 물류사가 수행기관으로 참여한다. 수행 기관은 쇼피, Qoo10 재팬, G마켓 글로벌, T몰 등 4개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과 두라로지스틱스, 큐익스프레스, 국제로지스틱, 케이씨티시, 앤시티국제운송 등 5개 물류사가 참여하기로 했다.

중기부는 온라인 수출 중소기업 1200개를 모집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에는 ▲온라인수출 물품 배송비 30~80% 인하 ▲최대 5개 국내외 물류창고 이용비 및 수출입신고 대행비 등 지원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과의 공동 마케팅 프로모션 등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중기부 김문환 해외시장정책관은 "다품종·소량 상품을 취급하는 전자상거래의 특성상 규모의 경제를 달성하기 어려운 중소기업은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어렵다"며 "우리 기업이 적은 비용으로 온라인수출을 진행할 수 있도록 인프라 구축 등 다양한 지원책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중기부(www.mss.go.kr)와 중진공 고비즈코리아(kr.gobizkorea.com) 등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