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누리 모바일상품권 활성화 나선다" 관련단체 뭉쳐
"온누리 모바일상품권 활성화 나선다" 관련단체 뭉쳐
  • 정은영
  • 승인 2019.07.03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국상인연합회 업무협약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3일 대전상인연합회에서 전국상인연합회와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3일 대전상인연합회에서 전국상인연합회와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오는 8월 선보일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조기 정착을 위해 관련 단체가 뭉쳤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3일 대전상인연합회에서 전국상인연합회와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전국상인연합회의 상호 협력을 통한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조기 정착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유통환경 조성 및 확산 △전통시장 결제 편의성 제고를 통한 매출 증대 △홍보 등 판매촉진 활동 △시범시장 운영 및 개선방안 도출 등으로 협약 직후부터 본격적으로 업무를 추진할 예정이다.

새로 선보이는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은 사용자의 결제편의 환경을 마련하고 전통시장에 신규 고객을 유입하기 위해 도입됐다.

소비자들은 QR코드를 활용한 간편결제 형태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오는 8월 중순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진공은 그동안 전통시장 전용 상품권인 온누리상품권 발행을 통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힘써왔다.

2009년 첫 발행을 시작한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은 2011년에는 카드형 온누리 전자상품권을 발행해 오프라인뿐만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전통시장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했다.

조봉환 이사장은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도입은 젊은 고객층 등 신규 수요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로 전통시장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며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이 전통시장 매출 향상과 경쟁력 강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온누리상품권 발행금액은 1조5,000억 원이며, 올해 발행 목표액은 2조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