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벤처기업 전용 쇼핑몰 ‘벤처나라’ 3주년 기념 할인행사
창업·벤처기업 전용 쇼핑몰 ‘벤처나라’ 3주년 기념 할인행사
  • 채동하
  • 승인 2019.10.10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나라장터 내 창업·벤처기업 전용 쇼핑몰인 벤처나라가 개통 3주년을 맞아 평균 13% 할인 행사를 마련했다.

조달청은 벤처나라 개통 3주년을 맞아 성과를 공유하고 벤처나라를 알리는 다양한 기획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벤처나라는 기술·품질이 우수함에도 공공조달시장 진입에 애로를 겪고 있는 초기 창업·벤처기업의 초기 판로지원 및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촉진하기 위해 2016년10월 구축한 나라장터 내 창업·벤처기업 전용 쇼핑몰이다.

벤처나라 3주년을 맞아 등록 상품 할인 기획전을 오는 10월 14일부터 11월 30일까지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지난해보다 규모가 증가한 65개사가 참여하며, 공공기관은 평균 13% 할인된 가격으로 쉽게 구매할 수 있다.

행사기간 동안 벤처나라 홈페이지에 '할인 기획전' 페이지를 별도로 구축하여, 참여 업체의 제품을 5만여 개 수요기관에게 홍보할 계획이다.

11월 5일에는 벤처나라 등록기업 대표가 참여하는 간담회를 개최하여 '벤처나라 제도개선 및 구매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다.

또한 11월 7일부터 12일까지 조달청 페이스북 생방송 '벤처나라 상품쇼'를 통해 기업이 자체적으로 상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홈쇼핑식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벤처나라는 구축 이후 3년 동안 거래규모 증가 등 양적·질적으로 가시적인 성과를 이뤄냈으며 창업·벤처기업의 든든한 디딤돌로 자리매김했다.

매년 2배 이상 성장을 하여, 올해 9월말 기준 977개사 6,174개 상품이 등록됐다. 거래금액은 출범 1주년에 비해 13배 이상 증가한 426억 원을 기록했다.

이러한 판매실적을 토대로 지난 9월 말 기준 40개사가 '나라장터 종합쇼핑몰'로 진출했다. 9월말 기준 20개사는 해외조달시장 진출 유망기업(G-PASS기업)으로 지정돼 해외전시회, 바이어 상담회 참가 등을 통해 수출 지원으로 136만달러의 수출성과를 올렸다.

지난 8월에는 벤처나라가 OECD가 뽑은 국제사회와 공유할 만한 대한민국 10대 정부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되었다.

기존의 조달제도와는 다른 새로운 접근법과 기관 협업을 통한 기업 추천·등록 방식으로 참여를 이끌어내고 매년 2배 이상 성장하는 등 운영 성과를 인정받았다.

벤처나라의 역할을 강화해 내년에는 연간 1,000억 원 규모로 거래 실적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벤처나라 상품 중 경쟁성 있고 공급량이 많은 물품을 선정하여 다수공급자계약 추진으로 판로지원을 더욱 강화한다.

창업·벤처기업의 초기 진입과 성장을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벤처나라 수의계약 구매한도도 현행 2,000만원에서 5,000만원으로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부터 운영되는 혁신조달 플랫폼의 AI(인공지능) 기반 검색기능을 벤처나라에도 적용하는 등 기능 향상을 지속 추진한다.

백명기 조달청 차장은 "창업·벤처기업 전용몰인 벤처나라는 조달시장 진입 창구이자 더 큰 시장으로 나아가는, 성장 사다리로서의 역할을 했다"며 "앞으로 창업·벤처기업의 신기술·혁신 상품들이 벤처나라에 빠르게 진입하고 종합쇼핑몰과 해외시장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선순환 시스템을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