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인텔레콤 세오 등 혁신제품 42개 조달청 우수제품 선정
싸인텔레콤 세오 등 혁신제품 42개 조달청 우수제품 선정
  • 채동하
  • 승인 2019.11.2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은 11월 20일 서울지방조달청 PPS홀에서 우수제품 지정증서를 수여했다. 사진=조달청
조달청은 11월 20일 서울지방조달청 PPS홀에서 우수제품 지정증서를 수여했다. 사진=조달청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실시간 CCTV 통신구간 암호화 영상감시장치 등 혁신기 제품 42개가 조달청 우수제품으로 선정됐다.

조달청은 2019년 제4회 우수제품 지정심사를 통과한 42개 제품을 우수제품으로 지정하고, 11월 20일 서울지방조달청 PPS홀에서 지정증서를 수여했다.

우수제품 지정 기간은 기본 3년이며, 수출·고용 등 실적이 충족되면 최대 3년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우수제품은 특허·신제품(NEP)·신기술(NET) 등 기술개발제품을 대상으로 기술의 혁신성, 핵심기술 여부, 기술적용에 따른 성능·품질 향상 여부를 평가·지정한다. 2019년 10월말 기준, 유효한 우수제품 1,217개이다.

이번 2019년도 4회차 심사 통과율은 23.4%이며, 42개 지정제품 중 혁신성장선도사업 제품 5개, 창업·벤처 기업 19개 제품, 해외조달시장진출유망기업(G-PASS) 기업 제품 7개 등이 포함되어 혁신제품의 공공조달시장 진출을 촉진하게 된다.

혁신성장 8대 핵심 선도사업은 미래자동차, 스마트시티, 에너지신산업, 드론, 스마트공장, 핀테크, 바이오헬스, 스마트팜이다.

조달청은 이번 4회차 지정에 따라 공공기관 우선구매 등으로 인해 연간 890억 원 이상의 신규 공공구매 창출을 기대했다.

이번 4회차에 이어 올해 우수제품 지정심사는 12월에 마지막 심사만을 남겨두고 있으며, 내년도 지정심사 계획 및 일정은 11월 하순에 공고될 예정이다.

2019년 10월말 기준, 우수제품 공급실적은 2조6,000억 원으로 연말까지 3조 원의 실적 달성이 예상된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우수제품제도가 미래성장동력 육성, 기업의 성장사다리 구축 등 정부정책을 든든히 뒷받침 하는 전략적 조달자의 주역이 되도록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며, “조달기업도 우수제품 진입을 계기로 공공조달시장을 통해 성장하여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도약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