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전국 상인대표와 전통시장 활성화 논의
박영선, 전국 상인대표와 전통시장 활성화 논의
  • 정은영
  • 승인 2019.11.22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2일 서울역 회의실에서 하현수 전국상인연합회장 등 20여명과 함께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2일 서울역 회의실에서 하현수 전국상인연합회장 등 20여명과 함께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전국상인연합회장단은 온누리상품권 발행 규모 확대와 내년부터 지자체로 이양되는 시설현대화사업의 원활한 추진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22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서울역 회의실(4층 별실)에서 하현수 전국상인연합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에서 이같은 건의가 나왔다. 이날 상인연합회 하 회장을 비롯해 시·도 지회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온라인 쇼핑 증가 등 유통환경의 변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및 상점가의 활력 회복을 위해 마련됐다.

박 장관은 상인들의 목소리 듣고, 다양한 애로·건의사항 등에 대한 열띤 토론을 벌였으며, 그 결과를 정책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박 장관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서민경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 온 전국상인연합회의 역할을 강조하고, 시장 및 상점가의 시설 개선과 경영혁신 노력에 중소벤처기업부가 적극 동참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또한 ‘가치삽시다 TV’ 등을 통한 시장 상품의 온라인 판로 확대, 온라인 매니저 지원 및 전 국민적인 전통시장 이용 촉진을 위한 ‘가치삽시다’ 캠페인을 확산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간담회에 참석한 전국상인연합회장단들은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과 함께 온누리상품권 발행 규모 확대, 내년부터 지자체로 이양되는 시설현대화사업의 원활한 추진 등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에 박 장관은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은 면밀히 살펴 개선방안을 마련하고, 관계기관과 협의가 필요한 사항들은 적극적으로 협의해 가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박 장관은 화재사고에 취약한 동절기가 된 만큼 화재예방을 위해 안전 의식을 고취시키고 노후화된 전기시설 등을 살펴보는 관계기관의 점검 활동에 전국상인연합회장단이 적극 참여해 주기를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