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텃밭 없어도 채소 키워요" LG전자 식물재배기 첫 공개
"텃밭 없어도 채소 키워요" LG전자 식물재배기 첫 공개
  • 채동하
  • 승인 2019.12.2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첨단 기술을 집약시킨 신개념 프리미엄 식물재배기를 처음 공개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첨단 기술을 집약시킨 신개념 프리미엄 식물재배기를 처음 공개했다. 사진=LG전자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텃밭 없이도 집에서 채소를 키울 수 있게 됐다.

LG전자가 첨단 기술을 집약시킨 신개념 프리미엄 식물재배기를 26일 처음 공개했다. 이 제품을 사용하면 누구나 쉽게 야외가 아닌 집 안에서 일년 내내 신선한 채소를 재배할 수 있다.

LG전자는 복잡한 식물 재배과정을 대부분 자동화했다. 식물재배기 선반에 씨앗, 토양, 비료 등 여러 요소를 통합한 패키지를 넣고 문을 닫으면 자동으로 채소가 자란다. 특히 상추, 케일 등 20여 종의 다양한 채소를 야외보다 빠르게 재배할 수 있다. 새싹채소는 약 2주, 잎채소는 약 4주, 허브는 약 6주가 지나면 모두 자란다.

새로운 프리미엄 식물재배기에는 LG의 첨단 생활가전 기술력이 접목됐다. 채소가 자라는 최적의 온도를 자동 제어하는 과정은 디오스 냉장고의 기술을 적용했다.

채소의 성장에 필요한 물이 지나치거나 모자라지 않도록 정확하게 공급하기위해 LG 퓨어케어 정수기의 급수제어 기술을 업그레이드한 급수시스템을 독자 개발했다. LG 휘센 에어컨의 공조 기술은 식물재배기 내부 공기 흐름을 최적화하는 데 사용했다. LED파장 및 광량기술은 채소의 광합성 효율을 높여준다.

LG전자는 내년 1월 7일 미국 라스메이거스에서 개막하는 ‘CES 2020’에서 일반에 처음 전시한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헌 사장은 “차별화된 생활가전 기술을 집약시킨 식물재배기가 야외가 아닌 집안에서 다양한 채소를 편리하게 키우는 즐거움을 고객들에게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