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연말연시 트래픽 12% 급증 예상 특별관리 돌입
SK텔레콤, 연말연시 트래픽 12% 급증 예상 특별관리 돌입
  • 정은영
  • 승인 2019.12.27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이 연말연시를 맞아 ‘특별 소통대책’을 실시하고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 집중관리에 돌입했다. 사진은 SK텔레콤 직원들이 연말연시를 앞두고 서울 종로구 보신각 인근 기지국을 점검하고 있는 모습.
SK텔레콤이 연말연시를 맞아 ‘특별 소통대책’을 실시하고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 집중관리에 돌입했다. 사진은 SK텔레콤 직원들이 연말연시를 앞두고 서울 종로구 보신각 인근 기지국을 점검하고 있는 모습.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SK텔레콤이 연말연시를 맞아 급격히 증가하는 트래픽을 수용하기 위해 ▲이동기지국 설치 ▲기지국 용량 증설 ▲특별 상황실 운영 등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 집중관리에 돌입한다고 27일 밝혔다.

SK텔레콤은 31일에 평시 대비 시도호는 최대 5.6% 증가한 시간당 6.88억호, 데이터 트래픽은 최대 12%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신년이 되는 자정부터 약 15분간은 타종 행사와 새해 인사 등으로 고객들의 음성 및 데이터 접속 시도가 동시간 대비 최대 33% 이상 급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특별 소통 상황실’을 운영하고 전국적으로 총인원 1,000여 명의 SK텔레콤 및 ICT패밀리사 전문인력을 배치해 24시간 통신 상황 모니터링 및 신속한 현장 대응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전국적으로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주요 행사지역, 번화가, 쇼핑센터, 스키장 등을 중심으로 LTE 및 5G 기지국 용량 증설을 완료했다.

특히 서울 보신각 등 타종 행사장과 강릉 정동진, 속초해수욕장, 울산 간절곶 등 해맞이 명소에는 이동기지국을 곳곳에 배치해 고객들이 안정적인 이동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품질 관리에 만전을 다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SK텔레콤은 연말연시 고객들이 많이 이용하는 메시지, T맵, 로밍 등 서비스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준비도 마쳤다. 이와 함께 대규모 디도스(DDos) 공격 차단 대응 시스템을 가동하고 연말연시 다량 스미싱 유입 감시 및 차단을 강화해 고객 정보 보호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