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스타트업' 감동... 재택근무 아이돌봄 서비스 등 무료 제공
'착한 스타트업' 감동... 재택근무 아이돌봄 서비스 등 무료 제공
  • 채동하
  • 승인 2020.03.20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착한 스타트업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중소벤처기부가 꽃바구니를 선물했다. 왼쪽부터 조용상 (주)콜라비, 김대현 (주)토스랩 , 이채린 (주)클라썸, 박영선 중기부 장관, 장서정 (주)자란다 , 함세희 (주)더화이트커뮤니케이션 , 조현구 (주)클래스팅 , 이랑혁 (주)구루미.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착한 스타트업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을 위해 자사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해 감동을 주고 있다. 착한 스타트업으로 (주)콜라비 (주)토스랩  (주)클라썸 (주)자란다  (주)더화이트커뮤니케이션 (주)클래스팅 (주)구루미 등을 꼽을 수 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은 19일 서울 용산 소재의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하고 있는 착한 스타트업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면서, 관련 사례를 공유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코로나19로 국민들이 실생활에서 겪고 있는 많은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특히 각급 학교의 개학이 여러 차례 연기되자 불안해하는 학생과 학부형, 자가격리 등으로 재택근무가 필요한 직장인과 중소기업, 자녀 보육을 걱정하는 맞벌이 부부 등이 해결책을 찾지 못하고 있다.

국민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자사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 착한 스타트업이 속속 등장고 있어 훈훈함을 더해주고 있다.

최근 착한 프랜차이즈·임대인·마스크·손소독제 제조기업 확산 추세에 정부의 창업 정책을 통해 성장한 스타트업들이 위기 상황에서 사회 환원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사례가 더해져 코로나19로 인해 우울해하고 있는 국민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

성장한 스타트업들이 참여한 창업 정책은 TIPS 프로그램, 창업도약패키지, 창조경제혁신센터, 청년창업사관학교 등 주요 창업사업들이 꼽힌다.

클라썸과 클래스팅은 개학이 연기되고 학원에도 갈 수 없는 상황에서 자신들이 개발한 쌍방향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무료로 제공하여 학부형과 학생들의 불안함을 해소해 주고 있다.

토스랩, 콜라비팀, 구루미, 더화이트커뮤니케이션은 자가격리 등으로 회사에 나가지 못하는 직장인들과 기업을 위해 온라인 재택근무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자란다는 자녀를 맡길 곳이 없어 걱정이 많은 맞벌이 부부를 위해 아이돌봄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으며 신청한 가정이 당초 지원 계획을 크게 상회함에 따라 추가로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기업이 정부의 정책으로 성장하게 되면 혜택은 입은 만큼 사회에 환원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아직은 크게 성공하지 못한 스타트업들이 위기 상황에서 적극적으로 사회 환원 활동을 실천하는 것에 거듭 감사한다고“고 밝혔다.

또한 “스타트업의 작은 노력들이 모이면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강한 힘이 될 것”이라며 “정부도 스타트업의 위기 극복 노력에 함께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날 박 장관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와 소상공인을 돕는 ’플라워 버킷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하고, 착한 스타트업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꽃바구니를 선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