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장애인 단체들과 간담회...경제활동 촉진 논의
박영선, 장애인 단체들과 간담회...경제활동 촉진 논의
  • 정은영
  • 승인 2020.12.30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30일 서울 영등포구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에서 장애인 단체 관계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30일 서울 영등포구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에서 장애인 단체 관계자들과 정책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장애인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헤 장애인 관련 단체가 한자리에 모였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30일 서울 영등포구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에서 장애인 단체 관계자들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장애인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 관리 지침을 준수해 중기부 장관,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이사장, 센터장은 현장에서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등 관계자는 온라인 참여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이 자리에서는 ‘장애인기업 범위’를 확하는 방안이 제시됐다. 장애인이 대표인 상법상 회사, 소득세법상 개인사업자, 협동조합기본법상 협동조합(영리)만으리 장애인기업으로 인정하는 현행 법을 협동조합기본법상 사회적협동조합(비영리)으로 확대하자는 내용이다.

또한 장애인기업의 창업‧성장 생태계 조성을 위한 ‘조사연구 전담부서 설치’, 장애인 보조공학기기 ‘기술사업화’ 지원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장애인들이 수동적 복지 수혜자에서 적극적인 경제활동 참여를 통한 경제주체로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