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유통·보관 입찰 507억에 낙찰...참여 업체는
코로나19 백신 유통·보관 입찰 507억에 낙찰...참여 업체는
  • 김승희
  • 승인 2021.01.25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역입찰 결과 SK바이오사이언스 낙찰...지트리비앤티 동원아이팜 등 협력

[소셜타임스=김승희 기자]

국내 코로나19 백신 유통과 보관은 SK바이오사이언스가 총괄한다.

21일 나라장터의 일반용역 입찰 ‘코로나19 백신 국내 유통관리 체계 구축·운영_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 개찰 결과 SK바이오사이언스가 낙찰됐다. 투찰은 SK바이오사이언스가 단독으로 참여했고, 낙찰금액은 추정가격의 100%인 507억9,910만원이다

유통 협력업체로는 지트리비앤티와 동원아이팜이 각각 참여하고 사물인터넷(IoT) 기반 관제시스템 구축은 엠투클라우드가 맡는다.

질병관리청도 22일 국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기관까지 안전하게 운송하기 위한 보관·유통체계를 운영할 기관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가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나라장터 입찰 결과
나라장터 입찰 결과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아스트라제네카, 얀센, 화이자 백신의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 백신 물량의 유통·보관을 담당한다. 백신별로 맞춤형 콜드체인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백신 운송 중 실시간으로 온도 유지 여부, 배송 경로 등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시스템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 시스템 운영에는 엠투클라우드가 협력업체로 참여해 IoT 기반 통합관제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지트리비앤티과 동원아이팜은 유통 협력업체로 참여한다. 이들은 냉동·냉장 물류 센터를 구축해 운영하는 역할을 할 계획이다. 백신별 입·출고 및 재고 관리, 지역별·접종기관별 백신 공급 현황 등을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춘다. 동원아이팜은 영하 75도 백신 보관을 위한 한국초저온 물류창고를 확보해 물류센터 구축을 담당할 계획이다.

방역당국은 화이자 백신의 콜드체인을 유지하기 위해 초저온 냉동고 설치도 준비하고 있다. mRNA 백신 접종기관인 접종센터별로 초저온 냉동고를 구비·설치해 백신 보관 조건을 유지하고 백신 유효기간 안에 차질 없이 접종이 시행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질병관리청은 지방자치단체에서 나라장터 쇼핑몰에 등록된 업체를 통해 초저온 냉동고를 구매할 수 있도록 국고보조금을 지원키로 했다. 구매 대수는 250대다. 나라장터에 등록된 업체는 대한과학, 일신바이오베이스, 써모피셔사이언티픽 등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백신 유통관리체계 구축은 안전한 접종을 위한 가장 중요한 핵심 업무"라며 "접종 시행 전까지 세심하고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가겠다"고 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경기도 소재의 일신바이오베이스 본사를 찾아 코로나19 백신 냉동고 생산현장 점검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