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분야 대·중소기업 협력 프로그램’ 속도내나... 평가위 본격 운영
‘시설분야 대·중소기업 협력 프로그램’ 속도내나... 평가위 본격 운영
  • 정은영
  • 승인 2021.03.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 중기부·동반위 대학교수 등 10명 평가위원 위촉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조달청은 ‘공공시설분야 협력 프로그램’ 협약이행을 위한 시설분야 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조달청은 ‘공공시설분야 대·중소기업 협력 프로그램’의 협약이행 평가 등을 위해 시설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를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평가위원회는 백승보 조달청 시설사업국장, 홍기선 한국토지주택공사 동반성장처 동반성장기술부장 등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업무를 담당하는 중소벤처기업부·동반성장위원회·한국토지주택공사 소속 직원과 건설·재무분야 대학교수, 건설단체 관계자 10명으로 구성됐다.

조달청이 지난해부터 운영 중인 협력 프로그램은 중소건설기업이 대기업으로부터 1대1 매칭을 통해 안전·품질 등 공사관리 시스템과 시공능력 등을 체계적이고 직접적으로 지원받는 제도다.

평가위원회는 협력 프로그램에 참가하고자 하는 기업이 제출한 중소기업 지원계획(협약내용)의 적정성과 협약내용 이행실적 등을 심의·평가한다.

평가에서 협약내용(중소기업 지원) 이행실적이 우수한 대·중소기업에게는 PQ·종심제 등 공사 입찰 시 가점과 청장 표창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백승보 시설사업국장은 “평가위원회를 통해 협력 프로그램 운영의 전문성과 평가의 공정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공공시설분야 대중소기업 협력 프로그램을 공공조달 시장에서 중소건설기업의 실질적인 성장역량을 높이는 디딤돌 같은 역할을 수행하는 제도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