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업무용 PC 자체 입찰방식 통해 구매...1억8,000만원 절감”
경기도 “업무용 PC 자체 입찰방식 통해 구매...1억8,000만원 절감”
  • 정은영
  • 승인 2021.03.16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컴퓨터 본체 505대·모니터 481대, 예산+조달 수수료 절감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공정조달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는 경기도가 업무용 PC를 자체입찰 방식으로 구매해 예산이 절감됐다.

경기도가 기존 조달 방식이 아닌 도 자체입찰 방식으로 업무용 PC 일괄 구매를 추진한 결과 약 1억8,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게 됐다고 15일 밝혔다.

경기도가 자체입찰 방식으로 업무용 PC 구매해 약 1억8,000만원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사진=경기도
경기도가 자체입찰 방식으로 업무용 PC 구매해 약 1억8,000만원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사진=경기도

경기도는 조달시장에도 합리적 경쟁체제가 필요하다는 판단아래 현재 도 자체 공정조달시스템 구축을 추진 중이다. 도는 공정조달시스템 구축에 앞서 시범사업 성격으로 자체 구매를 추진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도는 지난 1월부터 올해 필요한 72개 부서 업무용 컴퓨터(PC) 본체 505대와 모니터 481대를 대상으로 도 자체 일괄입찰을 진행했다. 기존에는 각 부서별로 조달청 나라장터를 활용해 구매를 했었다.

총 낙찰금액은 4억4,717만 원으로 당초 예산액 6억3,000원 대비 71%의 낙찰률을 기록했다. 이는 조달청 나라장터를 이용한 다른 지자체의 업무용 컴퓨터 낙찰률 80%보다 9%p 낮은 것이다. 예산 대비로는 1억8,282만 원을 절감됐다. 여기에 조달 수수료 340만 원(0.54%)도 절감할 수 있었다.

경기도 관계자는 “예산절감액으로 업무용 컴퓨터를 추가 구매할 수 있게 되는 등 자체 구매 효과가 예상보다 컸다”며 “앞으로도 예산절감과 효율적인 업무 추진을 위해 일괄구매를 지속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