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혁신조달 확산" 조달청‧대전시 팔 걷었다
"대전지역 혁신조달 확산" 조달청‧대전시 팔 걷었다
  • 채동하
  • 승인 2021.03.23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달청 김정우 청장 김정우과(왼쪽) 대전광역시 허태정 시장은 23일 대전광역시청에서 혁신조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조달청
조달청 김정우 청장과(왼쪽) 대전광역시 허태정 시장은 23일 대전광역시청에서 혁신조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조달청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대전지역의 혁신조달 확산을 위해 조달청과 대전시가 손을 잡았다.

조달청(청장 김정우)과 대전광역시(시장 허태정)는 23일 대전시청에서 혁신조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전지역에 혁신조달 정책을 확산시키고 우수한 창업 ‧ 벤처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전시는 협약을 통해 혁신제품 발굴, 혁신제품 시범구매사업 참여, 실증지원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조달청은 대전시에서 추천한 상품에 대해 기술 품질 평가 지원 과 벤처창업 조달상품 심사 · 지정 등을 지원한다.

대전지역 혁신시제품 시범사업 지정 업체는 2019년 주식회사 나무와숲을 시작으로 올해 현재까지 총 13개 사가 지정되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조달청의 혁신조달 사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실현가능한 혁신조달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지역 내 공공기관·조달업계와의 소통과 협력을 통해 혁신조달 성과 확산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공공기관이 기술혁신 제품의 선도적 판로지원 확대로 우수한 창업․벤처기업이 혁신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마중물이 되도록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