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발주 ‘옥회천 지방하천 정비공사’ 추정가격 535억원, 30일 입찰마감
군산시 발주 ‘옥회천 지방하천 정비공사’ 추정가격 535억원, 30일 입찰마감
  • 정은영
  • 승인 2021.03.2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전라북도 군산시는 수송동 24-37~회현면 월연리 339-1번지 일원의 하천을 정비·개선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이 사업의 공사입찰 ‘옥회천 지방하천 정비공사’가 30일 마감되며 종합평가로 낙찰자를 선정한다. 추정가격은 535억원,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1,800일이다.

전라북도 군산시는 이번 옥회천 정비공사를 통해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 발생 시 상습적인 군산시 시가지 침수피해를 사전에 방지하고 시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하천의 효율적 관리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달청은 이 입찰 건을 포함해 3월 29일~4월 2일 총 52건, 2,399억 원 상당의 공사입찰을 집행할 예정이다.

이 기간 집행예정인 52 중 42건은 지역제한 입찰 또는 지역의무 공동도급 대상공사로 집행될 예정이다. 1,231억 원 상당(51%)을 지역 업체가 수주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예상된다.

지역 업체만 참여하는 지역제한 입찰은 29건(549억 원), 지역 업체와 의무적으로 공동수급체를 구성하여 참여하는 지역의무 공동도급공사는 13건(682억 원 상당 지역 업체 참여 전망)이다.

규모별로는 861억 원(36%)이 300억 원 이상 대형공사에 해당하며, 종합심사(간이형) 160억 원, 종합평가(종합문화재수리) 9억, 적격심사 1,357억 원, 수의계약 12억 원으로 집행될 예정이다.

지역별로는 경상남도 593억 원, 전라북도 536억 원, , 경기도 340억 원, 그 밖의 지역이 930억 원이다.

추정가격이 가장 큰 입찰은 전북 군산시가 발주한 ‘옥회천 지방하천 정비공사’로 535억원에 달하며, 해양수산부 마산지방해양수산청 발주 ‘욕지항 다기능어항 조성공사’는 약 320억원으로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