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근 대란' 조달청, 관급 철근 납품기한 연장 등 수급 개선방안 마련
'철근 대란' 조달청, 관급 철근 납품기한 연장 등 수급 개선방안 마련
  • 정은영
  • 승인 2021.05.14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제철
사진=현대제철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조달청이 원자재가격 상승으로 수급 불균형을 보이고 있는 관급 철근 공급과 관련해 수급 개선을 위한 조치방안을 마련하고 적극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조달청은 철근 공급 안정을 위해 철근 하치장 긴급점검 등 단계적으로 추진 방안을 진행할 예정이다.

각 수요기관에는 긴급하지 않은 공사의 경우 철근 납품기한을 연장하도록 요청하는 등 철근 수급상황과 대응방안을 적극 안내할 예정이다.

각 지방청 별로 이달 중 지역별 관급철근 하치장 긴급점검도 실시해 철근 수급현황을 신속, 정확히 파악하기로 했다.

오는 14일에는 현대제철(주) 등 7개 제강사 실무자와 철근 수급상황 파악과 공급대책 논의를 위한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대책회의에서는 철근시장 수급불안정에 따른 대응과 현대제철 조업중단으로 인한 대체공급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관급철근 납품지연이 발생하지 않도록 협조 요청하는 한편 업계의 애로사항도 청취할 예정이다.

한편, 조달청은 최근 일부 언론에서 조달청이 관급 철근 자재 지급을 중단했다는 보도내용은 전혀 사실과 다르다고 설명했다.

철근공급이 지연되는 현장이 있으나 납품일정 조정 등을 통해 공사에 차질이 빚어지지 않도록 협의하고 있으며 원활한 공급을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점검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