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칠승, 아기상어 ‘스마트스터디’ 방문 “K-콘텐츠 창업에서 투자까지 지원"
권칠승, 아기상어 ‘스마트스터디’ 방문 “K-콘텐츠 창업에서 투자까지 지원"
  • 정은영
  • 승인 2021.05.18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8일 핑크퐁 아기상어를 탄생시킨 스마트스터디를 방문해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중기부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8일 핑크퐁 아기상어를 탄생시킨 스마트스터디를 방문해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중기부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 권칠승 장관은 “K-콘텐츠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창업에서 투자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며 콘텐츠 산업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18일 밝혔다.

권 장관은 세계가 반한 ‘아기상어’로 예비유니콘기업에 오른 ‘스마트스터디’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은 18일 전 세계 어린이로부터 사랑받는 캐릭터 핑크퐁 아기상어를 탄생시킨 글로벌 유아동 콘텐츠 기업 스마트스터디(대표 김민석)를 방문했다. 글로벌펀드 통해 스마트스터디에 투자한 벤처캐피탈도 참석했다.

방문 기업인 ‘스마트스터디’는 ‘핑크퐁’, ‘핑크퐁 아기상어’ 캐릭터 지식재산권(IP)을 미국, 중국, 동남아 등 전 세계에 수출했고 켈로그, 네슬레를 비롯한 글로벌기업 등과 1,000여건 이상의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하는 등 글로벌 유아동 콘텐츠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이날 방문에서 권 장관은 먼저 스마트스터디 기업 소개 영상을 시청하고 브랜드 전시관을 둘러본 후 스마트스터디의 건의사항과 업계 관계자 의견을 청취했다.

스마트스터디 이승규 부사장은 “중기부에 복수의결권과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등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제도적 지원과 함께 기업인 국외 출장 시 백신접종과 출입국 패스트트랙 등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한 지원도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이번 방문에는 모태펀드에서 출자한 해외 밴처캐피탈(VC) 글로벌펀드를 통해 ’19년 스마트스터디에 100억원을 투자한 벤처캐피탈인 인터베스트 우충희 대표와 스마트스터디가 설립한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인 스마트스터디벤처스 이현송 대표도 참석해 벤처투자 업계의 현장 의견을 보탰다.

특히 스마트스터디벤처스 이현송 대표는 “유망한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스마트스터디의 노하우를 공유해 벤처 업계의 선순환 투자 구조를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중기부 권칠승 장관은 “콘텐츠 사업은 캐릭터를 만드는 것뿐 아니라 개발한 지식재산권(IP)를 활용해 다양한 분야로 무궁무진하게 사업을 확장해나갈 수 있다는 점에서 잠재력과 사업성이 큰 분야”라며, “K-콘텐츠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창업에서 투자까지 체계적으로 지원하며 콘텐츠 산업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민간 벤처캐피탈 업계에서도 콘텐츠 산업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고 좋은 아이디어와 사업성을 가진 기업들에 적극적인 투자를 고려해달라”며 관심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