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다이나마이트' 터졌다...'빌보드 뮤직 어워드' 4관왕 대기록
BTS, '다이나마이트' 터졌다...'빌보드 뮤직 어워드' 4관왕 대기록
  • 정은영
  • 승인 2021.05.24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1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4관왕을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사진=BTS 홈페이지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3대 시상식으로 꼽히는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4관왕을 차지하며 자체 최다 기록을 세웠다.

BTS는 24일(한국시간) 열린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듀오·그룹'과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소셜 아티스트', '톱 셀링 송' 등 4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BTS는 사전 시상식에서 수상을 추가하며 후보에 올랐던 '톱 셀링 송’부문에서도 수상자로 호명돼 4관왕 쾌거를 이뤘다.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는 올해 처음 후보에 올라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톱 듀오·그룹'은 2019년에 이어 두 번째이며, '톱 소셜 아티스트' 분야는 처음 초청받은 2017년부터 5년 연속 수상했다.

올해 시상식에는 지난해 3월 21일부터 지난 달 3일까지의 빌보드 차트가 반영됐다.

리더 RM은 서울에서 화상으로 수상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런 의미 있는 타이틀의 수상자가 돼 정말 영광”이라며 “우리는 ‘다이너마이트’를 통해 모두와 함께 신선한 에너지를 나누고 싶었고, 이를 이뤘다는 증거가 이 상이라고 생각한다. 정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특히 지난해 내놓은 히트곡 '다이너마이트'는 기록적인 음원 판매량을 보이며 '톱 셀링 송'과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부문 후보에 첫 진입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톱 셀링 송'과 함께 올해 후보에 처음 오른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부문은 저스틴 비버, 메건 더 스탤리언, 모건 월렌, 위켄드 등 쟁쟁한 스타들과 겨뤄 트로피를 차지했다.

2016년에 신설된 '톱 셀링 송'은 아델, 저스틴 팀버레이크, 루이스 폰시·대디 양키·저스틴 비버, 마룬5·카디 비 등의 히트곡들이 수상한 바 있다.

'톱 듀오/그룹'의 경우 전설적 록밴드 AC/DC, 인디 팝 트리오 AJR, 컨트리 듀오 댄 앤 셰이, 팝 밴드 마룬5와 경쟁했다.

BTS가 5년 연속 수상한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은 블랙핑크와 세븐틴, 필리핀 보이그룹 SB19,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가 함께 후보로 올랐다. 팬 투표로 수상자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