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1200억 자체펀드 조성 "친환경·지능형분야 혁신기업 육성"
SK에코플랜트, 1200억 자체펀드 조성 "친환경·지능형분야 혁신기업 육성"
  • 채동하
  • 승인 2021.06.03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 회장 한종호, SK에코플랜트 대표이사 안재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권칠승,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 강병삼(왼쪽부터)가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에 서명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 회장 한종호, SK에코플랜트 대표이사 안재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권칠승,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 강병삼(왼쪽부터)가 '자상한 기업 업무협약'에 서명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SK에코플랜트(대표이사 안재현)가 친환경·지능형분야 혁신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자상한 기업으로 나선다.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3일 서울 종로 소재의 지플랜트에서 SK에코플랜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와 함께 ‘상생 오픈 플랫폼을 통한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과의 입체적 연결로 새롭게 추진하는 ‘자상한 기업 2.0’의 네 번째다. 협약을 통해 ESG·한국판뉴딜·탄소중립, 코로나19 조기 극복 등 시의성 있는 중점분야의 기업을 사전 선정한다.

중기부는 혁신 중소·벤처기업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전 세계 친환경 산업을 이끌어나가고자 하는 SK에코플랜트의 적극적인 의지로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SK건설에서 사명을 변경한 SK에코플랜트는 최근 건설업을 넘어 ESG를 선도하는 ‘아시아 대표 환경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해 친환경(에코) 아이디어와 혁신 기술을 진정성 있게 심어(플랜트) 나갈 계획이라 밝힌 바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에코플랜트는 ‘R&D Open Platform’을 통해 친환경, 지능형(스마트) 분야 기술혁신 전 주기 과정을 지원한다.

SK에코플랜트는 회사와 협력사의 기술혁신을 위한 기술 수요 발굴 프로그램을 상시 진행하고, 발굴된 기술에 대해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 전문상담(컨설팅)을 제공하고 공동 기술개발을 추진한다.

뿐만 아니라 개발된 제품을 대상으로 200억원 규모의 시범 구매를 추진해 실제 프로젝트에 도입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며 1,200억원 규모의 자체 펀드를 조성해 친환경, 지능형 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업에 투자할 예정이다.

또한 개방형 사무공간을 위해 ‘Space Open Platform’을 구축한다. 협업기관이 보유한 공간과 SK에코플랜트가 보유한 공간을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 개방형 형태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협력사와 스타트업이 필요로 하는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기술혁신을 도출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회사와 협력기관이 보유한 교육프로그램을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도 제공할 예정이다.

안재현 SK에코플랜트 사장은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으로서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을 육성하고 기술상업화 전 주기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기업의 지속 가능한 경영과 기후변화 대응이 중요한 상황에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들이 SK에코플랜트와의 협업을 통해 많은 기회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