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IT 상품 통합플랫폼’ 연내 구축... IT분야 전반 상품 거래
‘공공IT 상품 통합플랫폼’ 연내 구축... IT분야 전반 상품 거래
  • 정은영
  • 승인 2021.07.21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현재 시범운영 중인 ‘공공 IT 상품 통합플랫폼’을 12월까지 구축한다. 이곳에서는 디지털서비스 등 IT 분야 전반의 상품이 거래된다.

조달청은 현재 나라장터 내에 시범운영 중인 ‘디지털서비스 전용몰을 고도화하고 디지털 뉴딜을 지원하는 ‘공공 IT 상품 통합플랫폼’을 12월까지 구축한다.

‘공공 IT 상품 통합플랫폼’에서는 ‘디지털서비스 전문계약제도’에 따른 디지털서비스(클라우드 등) 뿐만 아니라, 상용소프트웨어, 공개소프트웨어, 데이터 거래, IT전문가 지원 서비스 등 공공기관이 필요로 하는 IT 분야 전반의 상품이 거래된다.

이번 구축사업의 주요 내용은 △디지털서비스 전용몰 고도화 △공개소프트웨어, 데이터거래 등 다양한 IT 상품 구매시스템 구축 △ IT 공공입찰정보 통합 제공 등이다.

▲디지털서비스 전용몰 고도화

맞춤형 상품정보 제공, 견적요청, 협상기능 전자화, 유관기관 시스템과 연계를 통한 계약절차 간소화 등 디지털서비스 전용몰의 구매 및 이용 편의성을 제고한다.

▲다양한 IT 상품 구매시스템 구축

상용소프트웨어, 공개소프트웨어, 데이터 거래, IT전문가 지원 서비스 등 공공기관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IT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구매시스템을 구축하고 체계적인 분류를 통해 구매 편의 지원, 구독서비스와 같은 새로운 상품을 구성하여 공급한다.

특히 최근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에 활용되고 있는 공개소프트웨어와 유지관리서비스가 결합된 상품의 계약 및 쇼핑몰 등록을 신규로 추진한다.

또한 데이터 기반 행정 지원과 민간데이터의 공공구매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데이터 상품 유형에 적합한 계약방식을 적용하여 쇼핑몰에 등록한다. 예를 들면 일반 데이터 파일, API 및 시각화 서비스, 보고서 및 분석모델 등 유형별로 다수공급자계약 또는 카탈로그계약을 적용한다.

전문인력이 부족하여 IT사업 발주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요기관 지원을 위해 사업 기획 및 자문, 보안, 유지관리 등을 수행할 수 있는 IT전문가 지원 서비스도 쇼핑몰을 통해 제공한다.

▲IT 공공입찰정보 통합 제공

나라장터를 통해 발주되는 공공 IT사업의 사전규격, 공고, 개찰, 낙찰 등 다양한 입찰정보에 대한 별도 검색 서비스를 제공하여 조달업체 등 이용자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강경훈 신기술서비스국장은 “AI, 빅데이터 등 신기술의 등장과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산업의 성장으로 공공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고 있다”며 “이번 시스템이 혁신적인 IT 상품 거래의 허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민간부문과 협업을 통해 새로운 IT 상품을 지속 개발하고, 검색 및 정보제공, 구매편의성 등 인터페이스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