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수원 등 사내식당 6곳 급식업체 공개 입찰
삼성, 수원 등 사내식당 6곳 급식업체 공개 입찰
  • 정은영
  • 승인 2021.08.12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삼성전자가 사내식당 6곳에 대해 경쟁 입찰을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임직원에게 다양한 식단과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11일 수원, 광주(光州), 구미 등 사업장 내 사내식당 6곳의 급식업체 선정을 위한 공개 입찰을 공고했다. 입찰 공고 확인은 삼성전자 입찰·견적 시스템(www.sec-bqms.com)에서 하면된다.

이번 입찰은 실질적인 상생 확대를 위해 중소·중견 급식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중소기업 및 사내식당이 소재한 지역의 업체인 경우 가점이 부여된다.

입찰 평가는 서류 심사 후 프레젠테이션 평가, 현장 실사, 임직원 음식 품평회까지 총 3단계의 심사를 거쳐 11월경 신규 운영 업체가 선정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6월부터 수원사업장과 기흥사업장 내 사내식당 2곳을 경쟁 입찰을 통해 선정한 외부 급식업체에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점진적으로 사내식당을 전면 개방할 계획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상반기 사내식당 2곳 개방에 이어 단체급식 외부 개방을 확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