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차세대 나라장터에 메타버스 기술 적용 검토
조달청, 차세대 나라장터에 메타버스 기술 적용 검토
  • 채동하
  • 승인 2021.08.25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직원대상 메타버스 외부전문가 초빙교육
김정우 조달청장이 메타버스 비대면 교육에 참여해 조달청 나라장터 등에 메타버스를 적용하는 방안에 대해 직원들과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조달청
김정우 조달청장이 메타버스 비대면 교육에 참여해 조달청 나라장터 등에 메타버스를 적용하는 방안에 대해 직원들과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조달청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김정우 조달청장이 “현재 구축중인 차세대 나라장터에도 메타버스 기술을 적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해 이용 편리성을 높이는 한편, 정부의 디지털 뉴딜정책 추진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 청장은 직원대상 메타버스 비대면 교육에서 “코로나19로 비대면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생활과 산업현장이 3차원 가상공간인 메타버스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조달청은 25일 가상증강현실 외부 전문가를 초빙, 전 직원을 대상으로 ‘메타버스 기반의 기업간 전자상거래(B2B), 정부전자조달(G2B) 플랫폼’에 대한 비대면 교육을 실시했다.

메타버스(META+VERSE) 현실과 같은 사회·경제·문화활동이 이루어지는 가상세계를 말한다. 이번 교육은 한국가상증강현실산업협회 소속 ㈜비빔블 이성민 이사가 교육을 맡았다.

교육에서는 메타버스의 개념, 다양한 활용사례 등의 소개와 함께, 조달청이 운영중인 G2B 플랫폼인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등에 메타버스를 적용하는 방안에 대한 의견교환이 이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