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중기중앙회, 중소기업 공공판로 지원 이어간다
조달청-중기중앙회, 중소기업 공공판로 지원 이어간다
  • 정은영
  • 승인 2021.11.03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우 조달청장(왼쪽 첫번째)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오른쪽 첫번째)이 3일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추진해 온 주요 성과를 점검하고 향후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사진=조달청
김정우 조달청장(왼쪽 첫번째)과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오른쪽 첫번째)이 3일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사진=조달청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김정우 조달청장이 3일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을 방문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추진해 온 주요 성과를 점검하고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취임 1주년을 맞은 김 청장은 지난해 11월 취임 후 첫 현장행보로 중기중앙회를 방문해 중소·벤처기업의 공공판로 지원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김 청장은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 및 원자재 가격 급등으로 이중고를 겪는 중소·벤처기업의 건의사항을 수렴해 중소기업의 성장을 적극 지원했다.

우선, 단가계약 계약단가 조정 세부지침을 신설하여 업체가 제조원가 상승 사실을 보다 수월하게 입증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조달청에서 대행하는 조합추천 수의계약 범위도 올해 5월부터 광고물 등 2개 업종(30개 제품군)에서 과학기기 등 10개 업종(159개 제품군)으로 확대했다.

또한, 기획재정부와의 협업을 통해 국가계약법 시행규칙을 개정하여 단가계약의 과징금 부과기준을 전체 계약금액(평균 3년분)에서 연평균 계약금액(1년)으로 변경해 업체 부담을 대폭 경감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은 “중소기업의 각종 애로사항을 신속한 제도개선으로 적극행정을 보여주신 점에 대하여 매우 감사하다”며, “향후에도 여러 현안에 대해 김정우 조달청장과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중소기업은 기술혁신과 청년인재 고용의 중요한 축”이라면서 “앞으로도 중기중앙회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체감형 조달정책을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