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상품·서비스 전용 플랫폼 ‘디지털서비스몰’ 운영
IT 상품·서비스 전용 플랫폼 ‘디지털서비스몰’ 운영
  • 정은영
  • 승인 2022.04.15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조달청은 14일부터 정보통신기술(IT) 상품·서비스 전용 공공조달 플랫폼인 ‘디지털서비스몰’을 운영한다.
   
 ‘디지털서비스몰’은 클라우드,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IT 신기술에 대한 공공수요 확대 요구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관련 상품·서비스를 한 곳에서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구축한 쇼핑몰이다.
 
디지털서비스(클라우드 등), 상용소프트웨어(SW), 공개SW 유지관리, 데이터 거래, IT전문가 지원 서비스 등 공공기관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IT 상품·서비스를 공급한다.

우선 클라우드 서비스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견적요청 및 협상기능 전자화, 과기부 이용지원시스템과 연계를 통한 계약절차 간소화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다양한 상품정보와 함께 비교기능을 제공하고, 계약과정을 온라인화하여 업체의 서류제출 부담을 완화했다.

한국상용SW협회에서 개발 중인 온라인 홍보 서비스 ‘소문’ 시스템과 연계하여 SW 기업정보, 제품 및 기술정보, 구축사례 등을 추가 제공 예정이다.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에 많이 활용되는 공개SW 유지관리서비스는 다수공급자계약 방식으로 공급한다.

또한 데이터 기반 행정 지원을 위해 원천 데이터 및 빅데이터 분석서비스를 카탈로그계약 방식으로 공급한다.

공공부문에서 많이 사용하는 유동인구, 신용카드 매출 등 데이터부터 우선 공급한다

간단한 정보화사업에 필요한 IT전문가 지원 서비스(정보보호, IT감리 등)는ㅈ카탈로그계약 방식으로 공급한다.

아울러 나라장터를 통해 발주되는 정보화사업의 사전규격 공개, 공고, 낙찰현황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여 조달업체 등 이용자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디지털 산업구조로의 재편이 가속화되고 있어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부의 시장 선도자 역할이 중요하다”면서, “디지털 신기술에 대한 공공기관들의 수요를 지속적으로 파악하여  IT 상품·서비스 구매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 업계에는 공공판로 기회를 제공하여 관련 산업 성장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