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외 레포츠시설 속속 오픈...새단장 ‘곤지암루지360°’ 22일 개장
야외 레포츠시설 속속 오픈...새단장 ‘곤지암루지360°’ 22일 개장
  • 정은영
  • 승인 2022.04.19 0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곤지암리조트에 있는 ‘곤지암루지360°’ 새단장하고 22일 개장한다.사진=LG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해제된 가운데 야외 레포츠시설도 속속 문을 열고 있다.

곤지암리조트가 4월 22일 ‘곤지암루지360°’을 새단장하며 개장한다. 서울에서 40분이면 닿을 수 있는 경기도 광주에 위치하고 있다.

곤지암루지360°은 남녀노소 가족, 친구, 연인이 함께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바퀴가 달린 무동력 썰매를 타고 내려가는 체험형 레포츠 시설로, 곤지암리조트 스키장의 휘슬 슬로프에 총 길이 1.9km, 평균 폭 4.5m의 트랙으로 조성하여 다이나믹한 체험을 선사한다.

곤지암루지360°은 국내 리조트 최초로 조성한 360° 회전이 가능한 터널 구간 2개소를 보유하고 있어 차별화된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

트랙 곳곳에 조형물과 트릭아트를 설치하여 다이나믹한 주행 재미를 더한다. 또한 야간에는 LED 조명이 트랙 주변을 밝히며 낭만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입장 동선에는 LED 장미꽃 3,000 송이가 빛을 밝히며 설레는 이용객들을 반긴다.

무엇보다 곤지암루지360°은 안전 트렌드에 발 맞추어 올해 안전시설물을 확충하고 안전 관리를 강화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개장을 앞두고 루지 썰매의 품질과 안전에 관한 시험기관의 인증은 물론 전문기관의 안전점검을 완료했다.

커브 구간과 360도 회전구간에는 안전매트를 추가로 설치하고 주요 코스 구간에는 안전요원을 상시 배치하는 등 누구나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최적의 환경을 조성했다.

곤지암루지360°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주말인 금요일과 토요일 및 공휴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운영한다. 이용요금은 1인 기준 1회권 1만6,000원, 2회권 2만7,000원, 3회권 3만9,000원이며, 10세 미만과 신장 135cm 미만의 어린이는 성인 보호자와 동반 탑승할 수 있다.

곤지암리조트는 루지 오픈을 기념하여 루지 패키지를 선보인다. 객실과 루지 이용권 2인권으로 구성된 상품으로 주중 최저가 16만7,000원 부터이며, 숙박 이용기간은 5월 31일 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