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전자증명서 발급 400만 건 돌파...네이버앱과 카카오톡서도 가능
모바일 전자증명서 발급 400만 건 돌파...네이버앱과 카카오톡서도 가능
  • 이원하
  • 승인 2022.04.2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이원하 기자]

행정안전부는 25일 지난 2019년 12월부터 시행된 모바일 전자증명서의 발급 건수가 400만 건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발급 건수 상위 5종의 전자증명서는 주민등록표등․초본, 예방접종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성적증명서(중등학교)이다.

모바일 전자증명서는 주민등록등·초본과 예방접종증명서 등의 각종 증명서를 스마트폰으로 발급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특히 올해 4월 네이버앱과 카카오톡 등 민간 모바일앱과 연계해 전자증명서에 대한 접근성을 높였다. 서비스 개시 결과 20만 건 이상이 발급된 것으로 나타났다. 네이버앱이나 카카오톡을 통해 전자증명서를 이용하려면 먼저 정부24의 회원으로 가입한 후 스마트폰에서 네이버 인증서나 카카오 인증서로 접속하면 된다.

모바일 전자증명서는 대학생 취업 및 학자금 대출, 국내선 항공기 탑승 때 신분 확인, 소상공인 지원 등 국민 생활과 밀접한 업무처리 시 종이 증명서 대신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마스크 대리구매와 백신접종 증명 등에서 폭넓게 활용됐다.

스마트폰으로 발급받은 전자증명서는 지자체, 재외공관, 국·공립대학교, 공사·공단 등의 행정·공공기관뿐만 아니라,민간의 시중은행 등을 포함해 850여 개 기관에 제출할 수 있다.

모바일 전자증명서는 정부24, 복지로(복지부), 전자가족관계등록시스템(대법원), 중소벤처24(중기부) 등 정부의 인터넷 사이트에 접속해 민원증명서 발급을 신청하고 수령방법을 ‘전자문서지갑’으로 선택하면 발급받을 수 있다.

또한 네이버앱, 카카오톡, 토스, 이니셜 등 26개 모바일앱을 통해서도 모바일 전자증명서 발급을 신청하거나 제출할 수 있다.

행안부는 올해 말까지 지방공무원 시험 합격자 임용처리나 정부 부처의 공문서 접수 때도 전자증명서로 제출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세영 행안부 공공지능정책과장은 “국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민간 모바일앱에서도 쉽게 전자증명서를 발급신청하고 제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자증명서의 활용기관을 넓히고, 이용 편의성을 보다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