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서비스 오픈...中企 제조업 인공 지능화 지원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서비스 오픈...中企 제조업 인공 지능화 지원
  • 채동하
  • 승인 2020.12.15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Korea AI Manufacturing Platform, 이하 KAMP)이 14일 대전 카이스트에서 오픈식을 갖고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 사진=중기부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Korea AI Manufacturing Platform, 이하 KAMP)이 14일 대전 카이스트에서 오픈식을 갖고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 사진=중기부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인공지능 제조강국 도약의 발판이 될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Korea AI Manufacturing Platform, 이하 KAMP)이 드디어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2월 14일 대전 카이스트에서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서비스 포털 오픈식’을 개최해 주요 기능과 콘텐츠를 소개하고 실제 스마트공장 데이터를 인공지능으로 분석하는 과정을 시연했다고 밝혔다.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은 중소 제조기업이 갖추기 어려운 데이터 저장·분석 인프라, 인공지능 개발·활용 도구, 인공지능 데이터셋과 표준모델, 상품화된 인공지능 제조 서비스(이하 솔루션), 전문가 컨설팅과 교육 서비스 등을 한 곳에 모아 중소제조업의 인공지능화를 지원하는 종합 플랫폼이다.

지난 9월부터 시작된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구축에는 엔에이치엔, 케이티, 카이스트, 아이브랩, 티쓰리큐, 스코인포, 엠아이큐브솔루션 등 최고의 클라우드,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전문기관이 참여했다.

이미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을 완료해 지난 11월부터 인공지능 솔루션 실증사업,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사업 참여기업 등을 대상으로 그래픽스 처리장치(GPU) 등 고성능 컴퓨팅 자원과 데이터 저장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번 서비스 포털 오픈을 통해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은 기존 인프라 서비스 외에도 인공지능 분석 도구, 데이터셋과 표준모델, 벤치마킹 사례(Use-Case), 온라인 교육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오픈식 행사는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을 통해 인공지능 제조강국을 실현’하겠다는 비전선포 세리머니,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서비스 소개와 시연 등으로 진행됐다.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의 주요 서비스로는 컴퓨터수치제어장비(CNC 머신), 사출성형기 등 중소제조업에서 널리 활용되는 핵심장비 12종에 대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셋과 분석모델, 중소 제조기업 인공지능 활용 벤치마킹 사례, 스마트공장 개념부터 인공지능, 데이터 활용까지의 단계별 온라인 강의, 클라우드 인프라 신청 방법 등이 대표적으로 소개됐다.

이어진 시연에서는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의 인공지능 분석 도구를 활용해 제품의 불량 여부를 검사하는 과정을 선보였는데 전라남도 광양시 소재 기업인 조선내화(주)의 실제 생산 데이터가 활용됐다.

시연은 학습용 데이터 업로드, 인공지능 학습과 분석모델 생성, 실제 생산품 데이터 업로드, 인공지능 분석모델 실행, 분석 결과 확인 순으로 진행됐으며, 인공지능 모델 생성단계에 중기부 장관이 직접 참여했다.

전문지식이 없는 사람도 간단한 마우스 조작만으로 인공지능 모델을 쉽고 빠르게 생성할 수 있었으며 최종 분석 결과 제품의 불량 여부를 정확히 판별하는 것을 확인했다.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 서비스 포털 개발을 주도적으로 추진한 카이스트 신성철 총장은 “서비스 포털의 기능과 콘텐츠는 중소기업의 수요를 반영해 계속해서 추가·보완해 나갈 계획”이라며 “카이스트의 제조인공지능(AI)빅데이터센터, 인공지능(AI)대학원, 산업공학과, 기계공학과 전산학과 등이 협력해서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이 세계 최고의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강조했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은 아직 시작 단계”라며 “내년 하반기부터는 제조기업이 다양한 인공지능 제조 솔루션을 선택해서 활용할 수 있는 솔루션 스토어를 운영해 인공지능 제조를 본격적으로 확산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한국인공지능제조이니셔티브(이하 KAMP.AI)의 출범식도 동시에 거행됐다.

한국인공지능제조이니셔티브는 인공지능과 데이터 기반 제조혁신의 민관협력 구심점 역할을 하기 위해 서울대, 카이스트, 엔에이치엔, 케이티, 엘지씨엔에스, 포스코아이씨티 등 최고의 클라우드, 인공지능, 스마트제조 전문기관들이 모여 설립한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지난 11월 11일 창립총회를 거쳐 12월 11일에 중기부로부터 설립 인가를 받았으며, 초대 이사장으로는 서울대 차상균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 원장이 취임했다.

차상균 이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KAMP)의 성공적인 구축과 중소기업 활용 확산을 위해 정부와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며, “신뢰를 바탕으로 데이터 공유·활용을 활성화하기 위한 가이아엑스 프로젝트 참여 등 국제협력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서울대학교 허세정 총장은 영상축전을 통해 “한국인공지능제조이니셔티브(이하 KAMP.AI) 출범과 차상균 원장의 초대 이사장 취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서울대학교도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을 중심으로 인공지능 제조 플랫폼의 성공과 중소제조업의 혁신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