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소분업 신고 없이 '사양 벌꿀' 무단판매 회수 조치
식품소분업 신고 없이 '사양 벌꿀' 무단판매 회수 조치
  • 채동하
  • 승인 2021.07.23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목향허니비가 판매한 ‘사양벌꿀’이 영업신고를 하지 않고 판매해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목향허니비(충북 음성군 소재)가 식품소분업 영업신고를 하지 않고 ‘사양벌꿀’(유형: 사양벌꿀)’ 제품을 소분‧판매한 사실을 적발돼 해당제품을 판매중단 및 회수조치 한다고 23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품질유지기한이 2022년 7월 1일부터 2023월 7월 22일로 표시된 제품이다. 내용량은 500g, 1kg, 2kg 3종류다.

식약처는 관할 관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다.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로 신고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