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지식재산대전' 개막...우수 발명품 90점 전시

채동하l승인2018.12.06l수정2018.12.06 11: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국내 최대의 특허·디자인·상표 통합 축제인 '2018 대한민국 지식재산대전'이 6~9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 Hall A)에서 열린다.

특허청(청장 박원주)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회장 구자열)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엄격한 심사를 거친 90점의 우수 발명품이 전시되고 수상작에 대한 시상식은 6일에 개최된다.

올해로 37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지식재산대전'은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과 '서울국제발명전시회', '상표·디자인권전'이 통합개최되는 국내 최대 지식재산권 전시회다. 본 행사는 특허·디자인·상표 등 우수 지식재산의 유통을 촉진하고 지식재산에 대한 국민의 인식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해외 33개국 발명품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고 AI, 블록체인 등 최신기술과 ‘따뜻한 발명품’을 전시하는 특별전도 운영한다.

공모를 통해 발굴한 국내 유수의 특허 기술 제품과 상표·디자인이 전시된다. 또한 33개국에서 출품된 창의적인 발명품 600여점도 한 자리에 마련된다. 이에 따라 세계적인 최신 발명품과 상표·디자인의 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시상식에서는 삼성 C랩(사내 벤처 육성 프로그램) 출신 스타트업인 아날로그 플러스의 ‘어헤드(Ahead)’가 대통령상을 수상한다. 본 제품은 헬멧에 부착 가능한 통신 장치로서, 스마트폰과 연결하면 헬멧에서 소리가 나도록 만들어 음악감상 및 통화 등을 즐길 수 있는 발명품이다.

국무총리상에는 저전력 디바이스만으로 인공지능 딥러닝을 실행할 수 있는 뉴로컴스의 ‘다중계층 신경망 컴퓨팅 장치’와 ㈜수테크놀로지의 ‘직수식 변기 악취제거장치’가 선정됐다.

과기부장관상에 '제빵용 분말원료공급시스템'을 개발한 박유범(태경) 등 4개사, 산자부장관상에는 '미세먼지 제거장치를 갖는 중앙제어식 원격제어 공기조화기'를 발명한 한국공조엔지니어링 주식회사 등 13개사가 수상한다.

휴대폰을 이용한 물리적 망분리 전용 셋톱박스를 개발한 (주)테크온비젼(대표 박명주) 등 25개사는 특허청장상을 받는다.

한국발명진흥 회장상에 '여닫이문용 끼임방지 안전경첩' 정태영(주식회사 제오메이드}등 8개, 전국경제인연 합회장상에 '보안 검색 시스템'을 개발한 한국공항공사 등 6개, 중소기업중앙회장상에 'QR 코드를 이용한 모음판 관리 시스템 및 그 방법' 이철규((주)라빈)등 5개, 한국무역협회장상에 '인슐린 수용체 압타머 및 이를 포함하는 약학적 조성물'을 개발한 포항공과대학교 산학협력단를 비롯해 6개,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상에 '액체 도포가 가능한 두피 케어용기용 마개' 전정호(드림인) 등 5개, 대한변리사회장상 '밀폐용기' 이재원(상명) 등 6개, 한국특허정보원장상에 '시소형 미끄럼틀 강경관(아빠의 연구소) 등 6개, 한국여성발명협회장상에 '기능향상형 오일 디플렉터' 조정봉(포스텍)등 3개의 권리자가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세계지식재산기구(WIPO)와 국제발명단체총연맹(IFIA)이 공식 후원하는 '서울국제발명전시회'는 이번에 14회째를 맞이한다. 이번 전시는 국내·외 발명인들의 네트워크 구축과 우수 발명품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마련된 국제 규모의 발명전이다. 올해는 33개국으로부터 606점의 독창적인 발명품이 전시된다.

이와 동시에 올해 13번째로 개최되는 '상표·디자인권전'은 상표·디자인 정보 확산을 통해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산업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행사이다. 전시장에서는 대한민국의 태극기 변천사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최초의 상표등록 제품도 직접 확인해 볼 수 있다.

2018 대한민국 지식재산대전에서는 수상작 전시관 외에도, AI·블록체인 등 최근 이슈화 되고 있는 첨단 기술과,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발명품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지식재산 트렌드관’도 함께 운영하여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의 최신 기술이 우리의 발명품을 통해 빠르게 구현되고 있다”라며 “발명인들의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사업으로 연결되어 전 세계 시장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채동하  socialtimes@naver.com
<저작권자 © 소셜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동하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제휴문의회원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불편신고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성북구 보문로 183,1303호 (삼선동4가 논현빌딩)  |  대표전화 : 02)6221-2117   |  팩스 : 02)6221-2118
등록번호 : 서울 아 02386   |   등록일자 : 2012.12.11.  |  발행·편집인 : 최희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희주
Copyright © 2018 소셜타임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