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벤처기업 전용쇼핑몰 벤처나라, 판매액 1천억 원 돌파
창업·벤처기업 전용쇼핑몰 벤처나라, 판매액 1천억 원 돌파
  • 김승희
  • 승인 2020.07.31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타임스=김승희 기자]

초기 창업·벤처기업의 초기 판로를 지원하는 벤처나라 공급실적이 1천억 원을 넘어섰다.

조달청이 운영하고 있는 창업벤처기업 상품 전용몰인 ‘벤처나라’ 공급실적이 천억 원을 넘어섰다고 29일 밝혔다.

2016년 10월 구축한 벤처나라는 기술·품질이 우수함에도 공공조달시장 진입에 애로를 겪고 있는 초기 창업·벤처기업의 초기 판로지원 및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촉진하기 위해 나라장터 내 창업·벤처기업 전용 쇼핑몰이다.

벤처나라는 지난 7월 현재까지 1,401개사 9,428개 상품이 등록되고, 1,032억 원이 거래되는 등 창업벤처기업이 더 큰 기업으로 성장해가는 든든한 디딤돌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벤처나라 지정 업체 중 24개사 344개 상품이 우수조달물품으로 지정되고, 56개사 382개 상품이 MAS를 통해 종합쇼핑몰에 진출하여 안정적으로 공급을 확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지난해 8월에는 벤처나라가 매년 2배 이상 성장 등 그간 운영 성과를 인정 받아 OECD가 뽑은 국제사회와 공유할 만한 대한민국 10대 정부혁신 우수사례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코로나 19 감염 확산에 따라 감염 환자의 오염 확산 차단과 신속한 이동을 위해 개발한 '환자이송용 음압 캐리어'. 사진=조달청
코로나 19 감염 확산에 따라 감염 환자의 오염 확산 차단과 신속한 이동을 위해 개발한 '환자이송용 음압 캐리어'. 사진=조달청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주)웃샘의 환자 이송용 음압캐리어, 메탈크래프트코리아(주)의 썬차일, 대영채비(주)의 전기자동차용 충전장치 등이다.

환자이송용 음압캐리어는 코로나 19 감염 확산에 따라 감염 환자의 오염 확산 차단과 신속한 이동을 위해 개발한 상품이다. 썬차일은 횡단보도 등에 설치하는 자외선 차단막으로 ‘18.4월 벤처나라에 등록 후 벤처나라 상품 중 가장 많이 공급한 실적(29 억원)을 기반으로 현재는 MAS를 통해 종합쇼핑몰에 진출하했다.

전기자동차용 충전장치는 국내최초 고효율기자재 인증 제품으로 벤처나라 등록을 기반으로 우수조달물품에 지정되어 종합쇼핑몰에 진출해 있다.

벤처나라를 활성화하기 위한 활동도 넓혀가고 있다. 2020년 6월말 광역자치단체 17개, 국가기관 4개, 공공기관 8개 29개 기관 MOU 체결해 추천기관을 확대했다. 아울러 창업·벤처기업 지원센터 운영, 우수조달물품 지정 시 가점 부여, MAS 추진 요건 완화, TV 및 페이스북 방송 등을 지원하고 있다

앞으로, 조달청은 벤처나라 상품 중 융·복합 등 신산업 분야 상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MAS 추진을 확대하고, 전담지원센터 기능을 강화하는 등 창업벤처기업의 판로지원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정무경 조달청장은 “벤처나라는 초기 창업·벤처기업의 판로지원 및 조달시장 진입 창구이자 더 큰 시장으로 진출하는 디딤돌로서의 역할을 했다.”면서, “앞으로 창업·벤처기업들이 개발한 신기술, 융복합 상품들이 벤처나라를 통해 국내조달시장을 넘어 세계시장으로 진출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