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롯데쇼핑, '중소기업상생관 입점 품평회' 개최
중기중앙회-롯데쇼핑, '중소기업상생관 입점 품평회' 개최
  • 정은영
  • 승인 2020.10.16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정업체에 판매 수수료 우대 인테리어비 면제 등 혜택...내년 상반기 입점
중소기업중앙회와 롯데쇼핑이 16일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중소기업상생관 입점업체 선정을 위한 품평회를 개최했다.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중소기업중앙회와 롯데쇼핑은 16일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중소기업상생관 입점업체 선정을 위한 품평회를 개최했다.

중소기업상생관 ‘드림플라자’는 2014년 7월부터 롯데백화점 본점·잠실점·영등포점·부산본점 등 4개 점포에서 상설 운영되고 있는 중소기업 전용 편집매장으로 총 27개의 중소기업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중기중앙회와 롯데쇼핑은 그간 10여 차례의 품평회를 개최하여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선정해왔다. 이번에는 패션잡화, 생활용품 등 약 40여 개 업체가 품평회에 참여했다.

품평회를 통해 최종 선정된 업체는 판매 수수료 우대와 인테리어비·판촉비·인건비 면제 등의 혜택을 받게 되며, 내년 상반기 중소기업상생관에 입점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품평회에는 롯데백화점뿐만 아니라 롯데마트, 롯데슈퍼, 롯데 e커머스 등 롯데쇼핑 온·오프라인 사업부 바이어도 참석해 코로나19로 판매난을 겪고 있는 국내 우수 중소기업에게 다양한 판매 확대의 기회를 제공했다.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중소기업상생관은 유통전문기업인 롯데쇼핑의 유통채널을 활용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좋은 상생모델”이라며 “코로나19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백화점 이외에도 홈쇼핑, 온라인 전시회 등 다양한 판로와 연계한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품평회는 다른 지역에 비해 코로나19 감염 확산 진정세가 다소 더딘 수도권의 상황을 감안하여 실내 50인 미만 인원 유지, 비말차단 가림막 설치 등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준하는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