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인도네시아 식약처 긴급사용승인 획득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인도네시아 식약처 긴급사용승인 획득
  • 정은영
  • 승인 2021.07.20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셀트리온이 개발한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렉키로나(성분명: 레그단비맙, Regdanvimab)’가 지난 17일 인도네시아 식약처(BPOM)로부터 긴급사용승인(EUA)을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식약처는 이날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성인 고위험군 경증환자, 중등증 환자를 대상으로 렉키로나의 긴급사용을 승인한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 실시간 통계 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7월 19일 현재[1] 인도네시아 코로나19 확진자수는 288만명, 사망자수는 7만3,600명에 달하며, 델타 변이의 확산으로 인도네시아 내 코로나19 감염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셀트리온은 최근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동물실험 결과 렉키로나의 중화능력을 확인한 바 있어 렉키로나가 인도네시아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렉키로나의 글로벌 임상 및 품질 데이터를 통해 효능을 입증해 인도네시아 식약처로부터 긴급사용 승인을 획득하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렉키로나의 수출 협의도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며 신속한 글로벌 공급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