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백신 임상1·2상 성공...면역원성 안전성 확인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백신 임상1·2상 성공...면역원성 안전성 확인
  • 채동하
  • 승인 2021.11.05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프 설명=GBP510 임상 데이터. 자료=SK바이오사이언스
GBP510 임상 데이터. 자료=SK바이오사이언스

[소셜타임스=채동하 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가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이 임상1/2상 결과도 성공적으로 확보했다. 이에 따라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기대는 한층 커졌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개발 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GBP510'이 임상 1·2상에서 면역원성과 안전성을 보였다고 5일 밝혔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고대구로병원 등 14개 임상기관에서 건강한 성인 328명에 GBP510과 다국적 제약사 GSK(GlaxoSmithKline)의 면역증강제를 함께 투여한 결과 이 중 99% 이상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중화항체가 형성된 것을 확인했다.

백신 접종 완료 후 2주가 지난 시점에 대상자에게 유도된 중화항체 기하평균역가는 완치자 혈청 대비 최소 3.6배에서 최대 6배 수준으로 나타났다.

또 ELISA(효소결합면역흡착검사)를 통한 결과에서도 결합 항체가가 완치자 혈청 패널 대비 약 13.3배로 높았다. 일반적으로 면역 반응이 떨어지는 65세 이상의 고연령층을 포함했음에도 임상 1/2상 결과에서 높은 중화항체 유도 수준이 확인된 GBP510은 기존 코로나19 백신과 비교해 유사하거나 우수한 면역원성을 보였다.

중대한 이상반응이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아 충분한 내약성을 확보한 것으로 확인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임상 1·2상 결과를 국내외 보건당국에 제출하고 임상 3상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현재 국제백신연구소(IVI)와 함께 유럽, 동남아 등에서 다국가 임상3상 진행을 위한 국가별 승인 과정을 진행 중으로 이미 임상에 진입한 베트남에 이어 빠르면 이달 내 모든 대상 국가에서 임상을 개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고대구로병원 등 14개 임상기관에서 올해 8월 임상이 시작돼 최근 500여명에 대한 투약이 완료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약 4,0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3상을 통해 확보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 GBP510에 대한 국내 보건당국의 신속 허가를 받고 WHO PQ(사전적격성평가) 인증과 해외 국가별 긴급사용허가도 획득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