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 한국판 게더타운 '한컴타운' 만든다
한글과컴퓨터, 한국판 게더타운 '한컴타운' 만든다
  • 정은영
  • 승인 2021.11.16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한글과 컴퓨터

[소셜타임스=정은영 기자]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가 메타버스 기반의 미팅 공간 서비스 ‘한컴타운’ 출시를 통해 메타버스 사업 본격화에 나선다.

한컴타운은 미국의 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과 같이 2.5D 그래픽을 기반으로 1차 구성된다. 한컴타운은 올해 12월 중으로 베타 서비스가 오픈될 예정이다.

한컴타운은 개인 취향에 따라 설정한 아바타를 활용해 가상 오피스에 출근할 수 있다. 동료들과 음성 대화, 화상 회의 등도 가능하다. 또한 기업이나 개인이 가상에서 특정 고객을 대상으로 세미나, 광고 등을 진행할 수 있다.

한컴은 내년 상반기 안에 한컴타운과 한컴오피스를 연계해 한글, 워드, 엑셀, 프레젠테이션 등 여러 형식의 문서를 공유하거나 편집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NFT(대체불가토큰) 연계를 통해 제안서, 기획서, 논문 등 다양한 문서 콘텐츠를 서로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바타를 꾸미거나 공간을 구성할 수 있는 아이템 거래도 가능하게 할 계획이다.

한컴은 한컴타운 출시를 계기로 B2C 시장 확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신규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선보이는 한편, 메타버스와 문서 콘텐츠 기반 NFT를 연계해 시너지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김연수 한글과컴퓨터 대표는 “메타버스 시장은 다양한 생산성 도구를 갖춘 한컴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분야”라며, “앞으로 한컴타운에 특화된 서비스 개발과 외부 파트너 연계를 추진해 새로운 메타버스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